OS

MS,「오피스 2007」개발 완료

2006.11.11 14:26
[wk]마이크로소프트[/wk]는 지난 6일(미국 시간),「[wk]오피스 2007[/wk]」의 개발이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이로써 MS의 두 가지 주요 프로젝트 중 하나가 완성되었다. 대기업 전용 윈도우 비스타와 오피스는 오는 30일에 발표될 예정이다. 비스타의 경우, 거의 완성판에 가까운 테스트판이 발표되었지만 최종판은 아직 완성하지 못했다.   곧 등장할 오피스 2007에는 새로운 파일 [wk]포맷[/wk]이나 참신한 변화를 이룬 사용자 인터페이스 등, 오피스 2003에 비해 크게 변경된 부분이 몇 가지 있다. 이러한 다양한 변경과 더불어 아웃룩에서도 휴대 전화기로 문자메시지를 쉽게 보낼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었다.   비스타와 같이 오피스 2007에도 기업 전용, 소비자 전용, 그리고 고급 지향적인「얼티미트」버전이 준비된다. 또한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와 같이 정평이 나있는 제품 외에도 회계SW, 메모작업SW인 ‘원노트’, 서버 기반의 각종 툴이 부속된 버전도 준비된다.   MS의 비즈니스 부문담당 사장인 [wk]제프 레익스[/wk]는 “이번 새로운 버전이 오피스로서는 10년만에 이루어진 중요한 업데이트다. 이것을 이용하여 생산성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피스의 일반 발매는 막연히 내년 초로 예정되어 있고 비스타의 일반 발매는 내년 1월로 예정되어 있다. [wk]MS[/wk]는 원래, 올해 연말에 있을 판매 경쟁에서 두 프로그램을 발표하고 신형 PC에 탑재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MS는 지난 3월, [wk]비스타[/wk] 제공을 내년 1월로 연기한다고 밝히고 오피스의 일반 발매도 비스타에 맞출 것이라고 발표했었다. 또, 6월에는 오피스의 [wk]코드[/wk]가 당초 계획했던 10월에 완성되지 못할 것임을 밝히고 오피스의 출하 시기를 애매하게 ‘내년 초’로 변경한 바 있다. @